공익마당

제사순서

문화재 보호에 앞장서는 국민

설날 추석 차례진행순서
  1. 1. 재계(齋戒) - 3일 전부터 몸과 마음을 깨끗이 하고 근신하며 조상님을 생각한다.
  2. 2. 쇄소가묘(灑掃家廟) - 제사모실 장소를 깨끗하게 청소한다.
  3. 3. 설위진기(設位陳器) - 제의 기구를 가지런히 제자리에 정리해 놓는다. (병풍, 제상, 교의, 향안, 주가, 촛대, 자리, 향로 향합, 주전자, 모사기, 퇴주기, 대상)
  4. 4. 척기구찬(滌器具饌) - 제기를 깨끗이 닦아 조리한 제수를 담아 대상(준비상) 위에 놓는다.
  5. 5. 변복서립(變服序立) - 예복으로 갈아입고 제사 지낼 위치에 선다.
  6. 6. 점촉(點燭) - 집사가 촛불을 켠다.
  7. 7. 설소과주찬(設蔬果酒饌) - 제주, 강신잔반, 시접, 잔반, 초접을 놓고 5열부터 차린다.
  8. 8. 봉주취위(奉主就位) - 신주를 모신다. (또는 지방을 모신다.)
  9. 9. 강신뢰주(降神酹酒) - 헌관은 향을 사르고 두 번 절한다. 술 한 잔을 모사기에 세 번 나눠 비우고 두 번 절한다. (향을 사르고 뇌주한 후 두 번 절한다.)
  10. 10. 참신(參神) - 주인 주부 모든 이가 절한다. (남자는 두 번 여자는 네 번)
  11. 11. 헌작(獻爵) - 제주가 각 신위 전에 술잔을 올린다.
  12. 12. 삽시서병정저(揷匙西柄正箸) - 뚜껑을 열어 숟가락 자루가 서쪽으로 가게 꽂고 젓가락을 가지런히 놓는다.
  13. 13. 헌관재배(獻官再拜) - 헌관은 두 번 절하고 주부는 네 번 절한다.
  14. 14. 시립(侍立) - 허리를 굽히고 잠시 기다린다. (문을 닫고 아홉 술을 드실 시간을 기다린다.)
  15. 15. 하시저(下匙箸) - 수저를 거두고 뚜껑을 덮는다.
  16. 16. 사신(辭神) - 참례하신 모든 나자는 두 번 여자는 네 번 절한다.
  17. 17. 납주(納主) - 신주를 본 자리에 모신다.(또는 지방을 불로 사른다.)
  18. 18. 철찬(徹饌) - 제수를 거둔다.
  19. 19. 음복(飮福) - 참여한 모든 분이 모여 제수를 나누어 먹는다.
  20. 20. 철상(徹床) - 제례기구를 원 자리에 잘 보관한다.
기제사(忌祭祀) 의 순서
  1. 1. 재계(齋戒) - 3일 전부터 몸과 마음을 깨끗이 하고 경건하고 근신하는 자세로 모실 조상님을 생각한다.
  2. 2. 쇄소가묘(灑掃家廟) - 제사지낼 장소를 깨끗하게 쓸고 닦는다.
  3. 3. 제주수축(題主修祝) - 주인은 시주를 안 모셨으면 단정한 자세로 지방과 축문을 쓴다.
  4. 4. 설위진기(設位陳器) - 제사 기구를 배설한다. 병풍, 제상, 교의, 향안, 주가, 소탁, 촛대, 자리, 향로 향합, 주전자, 모사기, 퇴주기, 축판, 대상(준비상)을 자리에 놓는다.
  5. 5. 이서위상(以西爲上) - 서쪽을 상위로 한다.
  6. 6. 척기구찬(滌器具饌) - 주부는 그릇을 깨끗이 닦아 조리한 제수를 담아 대상(준비상) 위에 놓는다.
  7. 7. 변복서립(變服序立) - 예복으로 갈아입고 제사 지낼 위치에 선다.
  8. 8. 점촉(點燭) - 동서(東西)의 양쪽 집사(執事)가 촛불을 켠다.
  9. 9. 설소과주찬(設蔬果酒饌) - 먼저 제주, 강신잔반, 시접, 잔반, 초접을 놓고 다음 5열에 과일, 4열 채소, 3열에 탕, 2열에 면, 적, 떡, 1열에 반 갱을 차례로 올린다.
  10. 10. 봉주취위(奉主就位) - 신주를 모신다. (또는 지방을 모신다.)
  11. 11. 분향강신(焚香降神) - 헌관은 향을 사르고 두 번 절한다. 뇌주잔에 술을 따라 모사기에 세 번 나누어 붓고 두 번 절한다. (향을 사르고 뇌주한 후 두 번 절한다.)
  12. 12. 참신(參神) - 주인 주부 모든 이가 절한다. (남자는 두 번 여자는 네 번)
  13. 13. 초헌진찬(初獻進饌) - 초헌관이 첫 번째 술잔을 올리는 절차
  14. 14. 전주전적(奠酒奠炙) - 초헌관이 신위께 술잔을 올린다. 육적을 올린다.
  15. 15. 계반개(啓飯蓋) - 반 갱 탕 덮개를 벗겨 놓는다. 젓가락을 가지런히 놓는다.
  16. 16. 독축문(讀祝文) - 축관이 축문을 읽는다. 헌관은 두 번 절한다.
  17. 17. 퇴주(退酒) - 헌작한 술잔을 퇴주기에 붓는다.
  18. 18. 아헌(亞獻) - 두 번째 술잔을 올린다. 어적을 올린다. (아헌관은 주부가 한다.)
  19. 19. 종헌(終獻) - 세 번째 술장을 올린다. 소적을 올린다. (보통 제수를 한 번에 다 차려 놓는다.)
  20. 20. 유식(侑食) - 조상에게 많이 흠향하시기에 권하는 절차이다.
  21. 21. 첨작(添酌) - 잔에 술을 가득히 채운다.
  22. 22. 삽시서병정저(揷匙西柄正箸) - 반에 숟가락 자루가 서쪽으로 가게 꽂고 젓가락을 가지런히 시접 위에 놓는다. 헌관은 두 번 절하고 주부는 네 번 절한다.
  23. 23. 합문(閤門) - 문을 닫고 밖에서 잠시 기다린다. (조상이 흠향하시도록하는 절차이다.)
  24. 24. 계문(啓門) - 독축자가 인기척을 세 번하고 문을 열고 모두 들어와 자리에 선다.
  25. 25. 진숙수(進熟水) - 갱을 내리고 숭늉을 올려놓고 모두 고개 숙여 잠시 기다린다. (밥 세 술을 만다.)
  26. 26. 하시저(下匙箸) - 수저를 뽑아 시접기에 놓는다.
  27. 27. 합반개(閤板蓋) - 모든 뚜껑을 덮는다.
  28. 28. 사신(辭神) - 신위를 보내드리는 의식으로 남자는 두 번 여자는 네 번 절한다.
  29. 29. 철찬(徹饌) - 제상 위의 제수를 내린다. (반과 갱을 내린다.)
  30. 30. 납주(納主) - 신주는 가묘를 모신다.
  31. 31. 분축지방(焚祝紙榜) - 지방과 축문을 불사른다.
  32. 32. 음복(飮福) - 참여한 모든 분이 모여 제수를 나누어 먹는다.
  33. 33. 철기구(徹器具) - 제 기구를 원 자리에 옮겨 놓는다.

차례상